Mar.3 2015 08:50 CST

On the way../문뜩.. 2015. 3. 3. 23:52 Posted by 자유로운 영혼 지구별나그네

무엇이라도 써야겠다는 생각.

끄적거림.

극단적으로 불규칙적인 생활.

밤새고 새벽에 학교에 온날.

이주째 춥고 비오고 흐린날씨.

텍사스의 하루.

바쁜 생활속의 여유.

언제나 혼자.


안녕.

안녕..


'On the way.. > 문뜩..'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r.3 2015 08:50 CST  (2) 2015.03.03
그사람  (0) 2014.12.03
그밤의 풍경  (0) 2014.11.23
성공없는 행복  (0) 2014.11.20
그래도 살아야만 하는 인생  (0) 2014.11.18
그곳.  (0) 2014.04.2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Yoon 2015.05.02 08: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Josh 잘 있나요? 핫메일을 오랫동안 확인 못 했는데 어제 Josh가 제게 이메일 보낸 걸 확인했어요. 보니 올 2월에 왔더라구요. 혹시 Josh 연락처가 바꼈나요? 저는 한국에 교환학생으로 있을 때 알고 지냈던 사람이예요. Josh와 연락하고 싶어요.